wangsy blog

왕수용의 개인 블로그

안흥 찐빵

| 0 comments

이번 연휴 (10.1 – 10.3)에 강원도에 놀러 갔다가, 안흥에 들러서 찐빵을 사러 갔다.

근데, 마침 가는날이 장날이라고, 안흥 찐빵 대축제중이었다.

DSCF0429

찐빵집 앞에는 이렇게 사람들이 장사진을…

줄은 길어 보이지 않지만, 하나 쪄 내는데 20분이 걸리고, 한번 쪄내도 보통 7-8박스밖에 안나오고, 한사람당 3박스씩 사가느라, 1시간 이상 대기를 했다. 안흥에는 몇 찐빵집이 있지만, 모두가 한산하고, 유독 이 집만 사람이 붐빈다. 역시 정보의 보편화 시대를 맞아, 아무도 원조를 헷갈리지 않는다.

DSCF0447

쪄내는 통은 모두 6개, 한번 쪄내는 건 많아 보여도, 한박스에 20개씩 담아 팔기 때문에, 한통에서 20분 쪄내도 몇박스 안나온다.

DSCF0446

 여기가 앙코 만들어 내는 비밀 작업실…

DSCF0444담겨지기를 기다리는 상자들…

DSCF0451

한시간 넘게 인고의 대기를 거쳐 3박스 획득

가격은?

20개 한박스 8,000원. 25개 한박스 10,000원. 서울 물가로 생각하면 매우 저렴한 편.

맛은?

한시간씩 기다려서 먹을 만한지, 강원도 안흥까지 가서 먹을 맛인지, 택배까지 해서 먹을 맛인지는 의문. 그냥 백화점에서 파는 원조 아닌 안흥찐빵을 먹어도 그리 크게 억울하지는 않을 것 같다.

답글 남기기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