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의 블루투스 헤드셋, 그리고 맥과 아이폰, 해결책을 찾다

블루투스 헤드셋과 아이맥을 항상 연결해서 쓰고 있다. 유선이 아니라서, 걸리적 거리는 것이 없어 편하다. 하지만, 문제가 있다. 전화가 오면 불편하다는 점이다. 헤드셋을 벗고 전화를 받는 것도 귀찮은 일이지만, 더 큰 문제는 블루투스 헤드셋을 통해서 전화를 받고 싶다는 점이다. (원래는 그럴려고 산 것이기 때문이다.) 전화를 받을 때, 블루투스 헤드셋을 쓰면 손을 쓰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맥에서 메모나 검색도 간편하게 할 수 있고, 오랜 통화에도 팔이 아프지 않은 장점이 있다. 하지만, 반대로 그럴려고 블루투스 헤드셋을 아이폰에 연결해 놓고 하루종일 헤드셋을 쓰고 전화가 걸려오기를 기다리는 것도 우스운 일이다.

그래서, 항상 블루투스 헤드셋이 아이폰, 아이맥 둘 다 연결 되기를 원했다. 왜 페어링은 동시에 두개가 안될까? (혹시 되는 방법이 있는지 모르겠으나, 지금까지 시도해 본 바로는 방법을 모르겠다.) 아무튼 결론은 두개를 동시에 연결해서 평소에는 아이맥으로 소리를 듣다가, 전화가 올 때에만 아이폰에 연결되는 것은 불가능하다는 판단을 내렸다.

그리고, 한동안 포기하고 있다가, 재밌는 앱을 발견해다. AirPhones

하지만, 문제는 AirPhones 의 경우 맥의 사운드를 전송 받아서 일반 스피커로 소리를 전송할 때에는 아무 문제가 없었으나, 유독 블루투스 헤드셋을 통해서 소리를 들을 때에는 잡음과 소리 끊김이 심해서, 들을 수 없을 지경이었다. (FAQ에도 친절히 설명이 되어 있었다) 사실 아이폰 스피커로만 들을 거라면, 아이폰 전용 스피커도 없는 나로서는 별로 필요 없는 앱이 되었다.

그리고, 혹시나 하는 맘에 깔아본 Airfoil

원하는 답을 주었다. AirPhones 와 같은 방법이지만, 블루투스 헤드셋으로 들어도 끊김없는 소리를 들려준다.

Airfoil 만세!

PS> Airfoil 은 이거 말고도 훨씬 더 넓은 기능을 제공하는 듯 한데, AppleTV와 연결등 한번쯤 시도해 볼 만한 듯 하다.

PS2> 이 글을 기쁜 맘에 쓰고, 인터넷 결제를 통해서 Airfoil 정품 구매까지 했는데, 소리가 끊기기 시작한다. AirPhones 와 동일한 현상 발생. 아이폰을 껐다가 켜봐도 마찬가지… 또, 그러다가 한참 지나니 정상으로 돌아왔다.

PS3> 가장 큰 약점은 싱크문제인 듯 하다. 음악같은 경우에는 문제가 없으나, 영화는 못본다. 약간의 딜레이가 있어서, 영화는 화면과 소리가 거의 2,3초 정도 차이가 난다.

아… 역시 갈길은 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