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책상 투어

가끔 유명한 유튜버들은 새해를 맞아 자신의 오피스 투어를 종종한다. 책상 투어를 하는 사람도 있다. 나도 한번 따라해 보기로 했다.

아마도 사실상 주인공은 ZEPA 55인치 UHD TV 이겠다. 2017년 2월에 구입해서 지금까지 잘 쓰고 있다. 유튜브와 넷플릭스 감상에 주로 쓰이지만, 의외로 노트북을 연결한 상태에서 웹브라우징, 글쓰기, 심지어는 코딩도 무난하게 한다. 1년이 지난 지금도 정말 강추다.

AppleTV 4K. 사실 살 때부터 딱히 강력한 이끌림 따위는 없었는데, 막상 사고 나서도 쓸데가 없다. 제일 큰 딜레마는 유튜브 4K가 안된다는 것이다. (들리는 이야기로는 VP 코덱과 관련하여 구글과 애플의 힘싸움 때문이라 하는데) 어쨌든 유튜브 4K가 안되는 애플 TV 4K는 반쪽일 수 밖에 없다.

NVIDIA Shield TV 4K 2016년형 모델. 사실 사 놓고 방치 상태에 있었는데, AppleTV 4K를 사고 나서, 유튜브 4K 가 안되어서 아쉬워 하던 중, 이놈이 다시 생각이 나서 강제 소환 되었다. 유튜브와 넷플릭스를 모두 4K로 소화 가능한 녀석이다. 여가 시간은 이 놈으로 넷플릭스와 유튜브 감상을 하면서 시간을 떼운다. 게임이나 앱은 거의 쓰지 않는다.

맥은 터치바가 달린 2016년형 15인치를 쓰고 있는데, 알리에서 구매한 스탠드가 의외로 매우 훌륭한 선택이었다. 이것이 없었을 때에는 노트북을 연결하고 괜히 듀얼 모니터 형식으로 썼는데, 이제는 TV로만 화면을 송출하고, 화면은 과감히 덮어 버린다. 그러고 나면, 책상 공간도 매우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고, 케이블 선도 깔끔하게 정리가 가능한다.

내가 찍은 사진은 Seagate 4TB 외장하드에 담아 두었다. 물론 Adobe Cloud 1TB 에도 동기화가 되어 있다. 외장하드와 케이블은 아마존 베이직에서 판매하는 케이블인데, USB Type C 와 Micro-B 3.1 연결 케이블이다.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1년 이상 아무 문제 없이 쓰고 있는데 만족스럽다.

Satechi Type-C Multi-Port Adapter 4K with Ethernet 집안에 무선랜 환면이 안좋아서 유선랜을 쓸려고 Belkin USB Type-C LAN 포트를 샀다가, 내친김에 이걸로 바꿨다. USB C 포트도 모자라는데, 여러개 주렁 주렁 달기 보다 하나로 다 해결했다는 점에서 만족스럽다. HDMI, LAN, USB A 를 한번에 연결한다. 아주 가끔 SD Card Reader 도 이용한다. 애플 정품 HDMI 어댑터 보다 가끔은 더 안정적이라는 생각이 들 때도 있을 만큼 잘 동작한다. (한가지 사진은 제품이 뒤집혀 있는데, 이상하게 케이블을 어떻게 배치해도 이렇게 밖에 안된다)

거의 모든 데이타의 백업을 담당하고 있는 WD MyBook 8TB 제품이다. 사실 한달에 거의 한번 연결할까 말까 할 정도로 사용 빈도는 매우 떨어진다. 데이타는 물론 클라우드에 이중 백업이 되어 있어서, 이건 일종의 로컬 캐시용도로 사용된다.

DIVOOM Aurabox 그냥 시계로 사용중이다. 간단한 아이콘을 만들어서 올려 볼 수도 있고, 폰에서 노티가 오면 이쪽에도 표시가 되고 음악과 함께 사운드바 애니메이션도 볼 수도 있지만, 시계 이상 유용하게 쓰기가 어렵다. 가끔 애들이 폰으로 도트 애니메이션을 만들어서 돌려보는 재미로 쓰기도 한다.

해피해킹키보드. 언젠가 일본에서 25만원 정도 가격에 사왔는데, 정말 돈 값은 충분히 하지 않았나 싶을 정도로 오랜 기간 잘 쓰고 있다.

Logitech MX Master 2S 애플 마우스도 안쓰고, 애플 트랙패드도 쓰지 않는다. 로지텍 마우스가 그냥 최고다. 가격도 최고, 그립감도 최고. 스크롤휠도 최고.

SATECHI 허브에서 키보드로 바로 연결하기가 멀어서 중간 다리 역할로 쓰고 있는 ipTime USB 허브. USB 3.0 기능도 쓰지 않기 때문에 별달리 기대하는 것도 없다. (역할에 비해 부피가 많이 크기는 하다.)

책상 한켠은 충전 스테이션으로 활용중이다. 애플와치, 아이폰X, 노트8, 보조배터리(10000mAh), BOSE QC30 등을 매일 밤마다 충전한다. 충전기는 노트8은 전용 어댑터를 사용하고, 나머지는 ANKER 40W 짜리에 붙여서 사용한다.

다 써놓고 보니 별거 없긴 한다. 그래도 이 조합이 몇 년 동안 시행착오를 거쳐서 살아남은 녀석들이다.